나가사키



일찍 잠들어서 아쉬운 마음은 뒤로 하고 푹 잘 잤으니 상쾌하게 조식을 먹으러 갔다.

조식은 일본식+양식의 뷔페!

더더더더 먹고싶었는데 왜 늘 뷔페식을 먹으면 배가 빨리 부르는건지..ㅠㅠ


가장 좋아하는 메뉴는 온센타마고와 연어구이는 꼭 챙겨주고 ㅎㅎ

물론 그 외의 메뉴들도 맛있었다.



조식


조식


조식


조식



이날은 운젠으로 가서 온천욕을 하는 날이였는데 슬프게도 마법의 날이 시작되버렸다.

그래서 급 마트를 먼저 가야해서 코코워크로 갔다.

그 안에 마츠모토키요시, 서점, 마트 등 필요한 상점들이 다 있고 게임센터도 있다.





저 위에 관람차가 있는데 마침 우리가 간날 관람차 무료행사를 하고 있었다.

원래의 후쿠오카에 가서 관람차를 탈까 싶었었는데 잘됬다 하고 냉큼 탔다.

규모는 작지만 건물위에있는 관람차라 나름 신선했다.



관람차



귀여운 물방울 모양의 관람차.

무료개방이였지만 시골이라 그런지 사람이 별로 없었다.



관람차



저 멀리 하트표시 해둔데가 우리의 호텔이 있던 곳!

하루 잤다고 왠지 눈에 들어오더라는 ㅋㅋ





남편이 늘 뽑기에 욕심을 내고 못 뽑는데 이날!!!

돈을 얼마 쓰지도 않고!!!!! 큰 인형을 하나 뽑았다 !!!!!

것도 바나나 옷을 입은 귀여운 고양이 인형 !!!!


신나서 이름도 붙여줬는데 그 이름은 두둥

나.나.코

나가사키에서 뽑은..바나나인형...이란 뜻이였던 듯 가물가물하다 ㅋㅋ

현재도 애지중지하고 있는 중. 저 날 이후론 뽑기를 하지 않았다. 한이 풀린듯ㅋㅋ 


살 것들도 사고 나가사키의 대표 신사 스와신사로 이동~

스와신사는 나가사키 유일의 순 일본 건축 양식을 따른 건축물이라고 한다.

이때 더위에 너무 지쳐서 제대로 찍은 사진이라곤 이거 하나 뿐이다.



스와신사



딱 봐도 다케오신사보다 훨 커보인다.

내부도 엄청 크고 신사에서 관리하는 작은 동물원이 옆에 있다. 신사와 동물원이라 ..

안어울리는 조합인데 있었다. 아이들과 함께 가면 좋아 할 것 같다.

우리가 갔을때도 아이들 데리고 온 가족이 몇팀 있었는데 역시나 아이들이 참 좋아했었다.



스와신사



신사 안에 있던 도리이. 



스와신사



안에 있던 큰 나무. 엣헴 ㅋㅋ 어쩔수없이 크기 비교를 하려면 꼭 저렇게 안는 포즈를 ㅋㅋ


급하게 필요한걸 사려고 갔던 코코워크에서 예상치도 못하게 시간을 많이 쓰고(인형뽑기, 관람차 그리고 사진은 없지만 서점에서 남편이 원피스 관련 제품들 보는데도 시간을 꽤 씀 ㅋㅋ)

너무 더운날씨에 지쳐서 신사는 가볍게 둘러보기만 하고 점심을 먹으러 갔다.


이 여행에서 내 기억 속에 가장 좋았던 파트를 꼽으라 하면 이날의 점심과 그 후의 메가네바시다.

그건 다음 포스팅으로~!










나가사키 여행




홍콩 이야기를 마치고 시간을 더욱 거슬러 올라가 일본 여행기로 슝슝~

무려 일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ㅋㅋ


나는 일본 여행업계에서 나름 3년간 일을 했었다.

여행갈 당시도 일을 하고 있었다.


늘 손님들은 보내면서 정작 나는 가지 못하는 괴리감에 괴로워하며

손님들의 후기를 들으며 대리만족하며 지내고있다가

이대론 안되겠다 싶어서 정말 가고싶었던 곳 몇 군데 중 한 군데를 가기로 했다.


바로 나가사키 !!


일본의 남쪽 섬인 큐슈의 서쪽 대표 도시로 일본의 3대 야경 중 하나로도 꼽힌다.


사실 더 가고싶었던 곳 들은 많았으나

여행업의 특성상 모두의 여행을 책임지기 위해 오랫동안 자리를 비울 수 없어서

3박4일로 하고 짧게 가는 일정의 특성상 가까운 곳으로 하고

현지에 머무는 시간을 단 1분 1초라도 길게 하기로 했다.


그 많은 곳 중에 나가사키로 결정한 이유는 가까운 것 이외에도여러가지가 있다.

실은 나가사키만이 아니고 그냥 큐슈의 서쪽 투어였다.


[부끄럽도록 소소한 나의 이유]


1. 진짜 나가사키 짬뽕이 먹고 싶었다.

2. 노면전차가 보고 싶었다.

3. 다케오 신사의 큰 나무와 운젠을 가고 싶었다.

4. 온천이 하고 싶었다.

   (우리가 갔던 근처만 해도 우레시노 온천, 운젠 온천, 오바마 온천)

5. 야경이 보고 싶었다.(쓸데없이 전망대 좋아함)

6. 조용한 시골 마을에서 휴식을 취하고 싶었다.

7. 바다를 좋아하는 남편과 산을 좋아하는 나 사이의 중간 점이 필요했다. 

   나가사키는 바다 쪽이지만 조금만 더 가면 있는 운젠은 산 이다.

   (그래서 우린 속초를 참 좋아한다. 앞은 푸른 동해바다가, 뒤는 설악산이. 무슨 말이 더 필요할까)



우리 욕심없는 남편은 자기는 그저 놀러가는 거면 좋다며 모든 일정은 나에게 맡겨주었다.

나는 일정 짜는걸 좋아하고 남편은 그저 가는걸 좋아하고 좋구나 좋아.

그렇게 정해진 우리의 일정.

그치만 어디까지나 일정은 일정일 뿐.


늘 막상 여행을 하면 모든 일정은 틀어지기 마련이다.



 - 1일차 일정


지역(이동) 

 일정

 후쿠오카

 공항 도착 > 렌트카 받기

 다케오

 다케오신사(나무) > 다케오 도서관

 우레시노

 마을 산책 > 점심(온센두부 예정) > 토도로키노타키 > 후식(맛챠아이스 예정)

 나가사키

 바이쇼가쿠 호텔 체크인 / 석식&휴식(야경 구경)



- 2일차 일정


 지역(이동)

일정 

 나가사키

호텔 조식 > 시내구경(노면전차 포함) > 스와신사 > 점심(토루코 라이스 예정) > 

메가네바시 (하트돌 찾기) > 차이나타운에서 후식(나가사키 짬뽕 예정) > 데지마워프

 운젠

동양관 호텔 체크인 > 운젠 지옥계곡 산책 > 호텔석식 & 온천욕!!!! 



- 3일차 일정


 지역(이동) 

일정 

 운젠

호텔 조식 > 운젠 지옥계곡 산책 어게인 

 후쿠오카

렌터카 반납 > 캐널시티 > 야타이(포장마차)거리(저녁 야타이음식 예정) > 무기와라샵



- 4일차 일정


 지역(이동) 

일정 

 후쿠오카

편의점 조식 > 아사히 맥주공장 > 점심 후 공항 이동



원랜 바다를 바라보며 온천 할 수 있다는 오바마 온천도 가고 싶었지만

시간 관계상 패스하기로 했다.



여행 시작 !!


인천 공항진에어를 타고 갔었던 것 같은데 왜 대한항공 사진이 있는진 모르겠지만 새벽 이른 비행기여서 해가 뜨고 있었다.사진 필터 적용 하는게 너무 재밌어서 이것저것 하다가 그만 석양처럼 보이게 해버렸지만 엄연히 아침이라는..




+ Recent posts